2020.07.11 (토)

  • -동두천 24.8℃
  • -강릉 20.0℃
  • 구름많음서울 27.6℃
  • 흐림대전 27.4℃
  • 흐림대구 24.5℃
  • 흐림울산 21.5℃
  • 흐림광주 26.7℃
  • 흐림부산 21.0℃
  • -고창 23.9℃
  • 흐림제주 23.4℃
  • -강화 25.3℃
  • -보은 25.8℃
  • -금산 26.5℃
  • -강진군 25.7℃
  • -경주시 21.6℃
  • -거제 21.6℃
기상청 제공

종합

인천 연수구, 콩쿠르 상금부터 교향악단 모금까지 온정 이어져

 

'코로나 19'를 이겨내기 위한 나눔 운동이 국가적으로 확산하고 있는 가운데 인천 연수구에서도 초등학생의 돼지저금통부터 교향악단의 자발적인 모금까지 작은 온정들이 지역사회에 울림을 주고 있다.

 

지난 5일 동춘1동 행정복지센터에는 동춘초등학교에 재학 중인 한 학생이 저금통에 모아 두었던 돈과 피아노콩쿠르에서 받은 상금으로 마련한 현금 50만1천원과 정성 어린 손편지를 전해왔다.

 

이 학생은 "코로나 19로 몸과 마음이 지친 분들에게 작지만 따뜻한 마음을 나누고 싶었다"며 "얼마 되지는 않지만 애써주시는 많은 분께 감사한 마음을 전하고 싶다"며 기부금을 전달했다.

 

기부금은 동춘1동 지역사회보장협의체를 통해 감염에 취약한 지역 아동과 고령의 노인들에게 코로나 19 예방을 위한 마스크, 손 소독제 등을 전달하는데 사용될 예정이다.

 

한편 구 드림스타트도 같은 날 연수 구립관악단으로부터 '코로나 19' 확산 방지와 취약계층 아동 지원을 위해 써달라며 1백만원의 후원금을 전달받았다

 

성금은 '코로나 19' 장기화로 인해 지역 내 사회복지서비스 제공에 차질이 생기면서 서비스 사각지대에 놓인 취약계층 아동에 대한 단원들의 관심과 걱정이 모여 조성됐다.

 

구립관악단은 2012년부터 드림스타트 브라스밴드의 지도를 맡아 관내 취약계층 아동들의 음악적 재능발굴과 정서·인성 교육에 힘쓰는 등 음악을 통해 나눔과 배려 문화를 지역사회에 널리 전파하고 있다.

 

구립관악단 백종성 지휘자는 "코로나 19로 인해 사회가 갈수록 침체해 모두가 어려운 상황이지만 함께 힘을 합쳐 하루빨리 이 어려움을 이겨내고 환한 봄 햇살과 함께 아이들의 밝은 웃음소리가 들리는 따뜻한 봄이 찾아왔으면 좋겠다"고 전했다.

 

출처 : 인천연수구청 보도자료



Today

더보기

경제

더보기
일상에 문화를 더하는 청소년들의 나눔
사단법인 문화예술봉사단메리는 자선연주회를 통해 복지사각지대 청소년들의 문화예술지원을 위한 후원금 모금하여 한국청소년연맹(총재 한기호) 사회공헌사업 희망사과나무에 전달했다. 사단법인 문화예술봉사단메리는 청소년과 대학생 봉사활동의 형태로 지역민에게 음악을 선물하는 문화봉사단체이며, 2017년부터 정기 자선연주회 ‘Merry Together’를 개최, 지속적인 수익금 기부로 희망사과나무와 함께 문화예술 취약계층 청소년을 지원하고 있다. 2015년부터 봉사활동과 합창, 오케스트라 교육을 결합한 프로그램 '메리오케스트라, 메리콰이어, 메리앙상블'는 지역사회와 연계한 문화예술공연을 통해 청소년 · 청년대학생 봉사자를 양성하고 지속가능한 자원봉사 문화를 만들어가고 있다. 한국청소년연맹 황경주 사무총장은 "코로나19 확산으로 어려움을 겪는 문화예술분야에 다양한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며, 지친 마음을 위로하는 청소년들의 따뜻한 마음이 더 많은 사람에게 전달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한편 희망사과나무는 복지사각지대 청소년들 중 문화예술분야에 관심이 있는 청소년작가들의 예술활동과정을 지원하고 있으며, 복지시설거주 아동청소년들을 위한 예술문화전시회 초청사업도 활발히 전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