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7.12 (일)

  • -동두천 19.6℃
  • -강릉 18.4℃
  • 구름많음서울 23.3℃
  • 구름많음대전 24.9℃
  • 흐림대구 21.3℃
  • 흐림울산 20.0℃
  • 흐림광주 23.3℃
  • 구름많음부산 20.5℃
  • -고창 23.3℃
  • 흐림제주 23.8℃
  • -강화 21.8℃
  • -보은 22.5℃
  • -금산 22.7℃
  • -강진군 22.6℃
  • -경주시 20.1℃
  • -거제 20.4℃
기상청 제공

과천시, 시민들 기부 1억원 넘어

 

경기도 과천시민과 기업, 단체 등에서 코로나19 방역 활동 등을 위해 써달라며 시에 기부한 금액이 1억원을 넘었다.

 

10일 시에 따르면 지난 9일 시민단체 과천회(회장 김성훈)에서 7백만원의 기부금을, 과천소망교회(담임목사 장현승)에서 5백만원, 과천 운수 여객(대표 장정훈, 윤은주)에서 3백만원, ㈜두실조경(대표 최재선)에서 1백만원을 기부하며 8일까지 8천9백7십만원이었던 현금 기부액이 1억원을 훌쩍 넘겼다.

 

이외에도 지역 내 취약계층 등을 위한 마스크와 떡, 음료 등에 대한 기부가 있었으며 방역 활동 자원봉사자를 위한 식권 기부도 있었다.

 

지난 9일에도 과천교회에서는 감염병에 비교적 취약한 어르신을 위해 방역 마스크 390매를 중앙동 행정복지센터를 통해 중앙동 경로당 등 4곳에 전달했다.

 

시민들이 그동안 이웃을 위해 기부한 현물의 금액도 1천여만원에 이른다.

 

시는 전달받은 기부금을 경기사회복지공동모금회를 통해 코로나19 확산방지 및 시민 감염 예방을 위해 사용할 계획이다.

 

김종천 시장은 "코로나19로 많은 분께서 일상 속에서 어려움을 겪고 계신 상황인데 이렇게 기부 등으로 서로를 격려하고 있는 것 같아 마음이 따뜻해지며 시민 여러분의 도움에 깊이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출처 : 과천시청 보도자료



Today

더보기

경제

더보기
일상에 문화를 더하는 청소년들의 나눔
사단법인 문화예술봉사단메리는 자선연주회를 통해 복지사각지대 청소년들의 문화예술지원을 위한 후원금 모금하여 한국청소년연맹(총재 한기호) 사회공헌사업 희망사과나무에 전달했다. 사단법인 문화예술봉사단메리는 청소년과 대학생 봉사활동의 형태로 지역민에게 음악을 선물하는 문화봉사단체이며, 2017년부터 정기 자선연주회 ‘Merry Together’를 개최, 지속적인 수익금 기부로 희망사과나무와 함께 문화예술 취약계층 청소년을 지원하고 있다. 2015년부터 봉사활동과 합창, 오케스트라 교육을 결합한 프로그램 '메리오케스트라, 메리콰이어, 메리앙상블'는 지역사회와 연계한 문화예술공연을 통해 청소년 · 청년대학생 봉사자를 양성하고 지속가능한 자원봉사 문화를 만들어가고 있다. 한국청소년연맹 황경주 사무총장은 "코로나19 확산으로 어려움을 겪는 문화예술분야에 다양한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며, 지친 마음을 위로하는 청소년들의 따뜻한 마음이 더 많은 사람에게 전달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한편 희망사과나무는 복지사각지대 청소년들 중 문화예술분야에 관심이 있는 청소년작가들의 예술활동과정을 지원하고 있으며, 복지시설거주 아동청소년들을 위한 예술문화전시회 초청사업도 활발히 전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