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7.13 (월)

  • -동두천 18.2℃
  • -강릉 18.4℃
  • 서울 18.6℃
  • 대전 17.9℃
  • 대구 18.4℃
  • 울산 19.0℃
  • 광주 20.8℃
  • 부산 18.9℃
  • -고창 21.4℃
  • 흐림제주 27.2℃
  • -강화 18.6℃
  • -보은 17.6℃
  • -금산 17.6℃
  • -강진군 21.4℃
  • -경주시 18.4℃
  • -거제 19.6℃
기상청 제공

한국미술협회 이범헌 , '한국예술문화단체총연합회장 선거 출마'


(사)한국미술협회 이범헌 이사장은 "힘있는 한국예총, 새로운 희망, 신뢰의 경영" 슬로건으로 제28대 한국예술문화단체총연합회장 선거에 기호 2번으로 출마한다.

 

오는 2020년 2월 13일(목) 16:00 서울 목동 소재의 대한민국예술인센터 2F 대공연장에서 소속 회원단체가 추천한 대의원들에 의해 투표로 회장을 선출할 예정이다.

 

(사)한국예술문화단체총연합회는 한국예총 16개 광역시-도 연합회, 한국예총 137개 시-군-구 지회, (사)한국영화인총연합회, (사)한국국악협회, (사)한국연예예술인총연합회, (사)한국연극협회, (사)한국미술협회, (사)한국사진작가협회, (사)한국문인협회, (사)한국무용협회가 소속된 공동협희 체제로 대한민국 예술을 주도하는 중요한 단체이다.

 

제28대 한국예술문화단체총연합회 이범헌 회장후보는 오랜 기간 회장 독임제로 운영되어 경직되고 수직적인 비효율적 체제를 탈피하여 유연하면서 공정한 집단지도 체제로 리더쉽의 변화를 주고자 하며, 열린 행정으로 대한민국 예술분야를 더욱 성장시키고자 하는 계획들을 발표했다.

 

회원협회 및 지역예총에 이용 편익 확대 제공, 예총의 자산가치 극대화, 각 지역 예총 주관의 복합 예술인센터 건립 및 지역 예총 사무국 예산 확보, 회원복지센터 및 사업 공간을 도모하기로 했다.

 

또한, 국가가 구매자가 되어 직접 문화예술품을 구매하는 공공 구매시장 제도 구축, 예술인 협동조합 설치, 대한민국 예술대전을 전국 문화예술제로 확대, 한국 문화예술의 세계화와 남북 교류 및 국제교류 활성화, 예술인의 실질적 권익과 복지 향상을 위한 문화예술진흥법 개정 등한국문화예술이 세계 속에 경쟁력있는 한류문화로 견고하게 자리 잡을 수 있도록 한국예술문화단체총연합회 역할을 충실히 진행할 것을 약속 했다.

 

제28대 한국예술문화단체총연합회 이범헌 회장후보는 "예술가의 삶에서 현장에서 실천하는 문화예술 정책가로 활동하는 시간은 한국문화예술 분야를 발전시키고, 예술인의 권익과 복지를 향상시키는 정책과 제도를 만드는 기회가 되어 책임감과 자긍심을 가지고 사단법인 한국미술협회를 운영하였다. 이제는 우리 문화예술을 선도하는 한국예술문화단체총연합회 발전과 국민들의 행복한 삶을 위해 문화향유권이 보장될 수 있도록 노력하고, 세계 속으로 뻗어가는 한류 문화의 지속성과 다양성을 위해 예술인 육성 그리고 활동지원이 실질적으로 이루어질 수 있도록 정책을 펼치고 싶다."고 말했다. 

 

제28대 한국예술문화단체총연합회 이범헌 회장후보는 홍익대학교 미술대학원 동양화과 석사 출신으로 현재 제24대 (사)한국미술협회 이사장, 문화체육관광부 미술주간 자문위원, 서울시교육청 문화예술특보, 서울신문 미술운영 자문위원장, 한국북제전송저작권협회 이사, 중국 서안 건축과기대학 예술학원 객좌교수, 중국 산동성 공자 문화관광대사, 전남국제수묵비엔날레 자문위원, 예술의 전당 자문위원 등 다양한 문화예술 분야에서 활동하고 있다.



Today

더보기

경제

더보기
일상에 문화를 더하는 청소년들의 나눔
사단법인 문화예술봉사단메리는 자선연주회를 통해 복지사각지대 청소년들의 문화예술지원을 위한 후원금 모금하여 한국청소년연맹(총재 한기호) 사회공헌사업 희망사과나무에 전달했다. 사단법인 문화예술봉사단메리는 청소년과 대학생 봉사활동의 형태로 지역민에게 음악을 선물하는 문화봉사단체이며, 2017년부터 정기 자선연주회 ‘Merry Together’를 개최, 지속적인 수익금 기부로 희망사과나무와 함께 문화예술 취약계층 청소년을 지원하고 있다. 2015년부터 봉사활동과 합창, 오케스트라 교육을 결합한 프로그램 '메리오케스트라, 메리콰이어, 메리앙상블'는 지역사회와 연계한 문화예술공연을 통해 청소년 · 청년대학생 봉사자를 양성하고 지속가능한 자원봉사 문화를 만들어가고 있다. 한국청소년연맹 황경주 사무총장은 "코로나19 확산으로 어려움을 겪는 문화예술분야에 다양한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며, 지친 마음을 위로하는 청소년들의 따뜻한 마음이 더 많은 사람에게 전달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한편 희망사과나무는 복지사각지대 청소년들 중 문화예술분야에 관심이 있는 청소년작가들의 예술활동과정을 지원하고 있으며, 복지시설거주 아동청소년들을 위한 예술문화전시회 초청사업도 활발히 전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