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4.16 (금)

  • 구름많음동두천 7.9℃
  • 구름많음강릉 10.2℃
  • 구름많음서울 10.0℃
  • 구름많음대전 11.2℃
  • 맑음대구 9.5℃
  • 맑음울산 8.9℃
  • 맑음광주 11.2℃
  • 맑음부산 10.9℃
  • 맑음고창 10.4℃
  • 맑음제주 11.8℃
  • 구름많음강화 5.7℃
  • 구름많음보은 5.9℃
  • 구름조금금산 6.6℃
  • 맑음강진군 6.0℃
  • 맑음경주시 5.8℃
  • 맑음거제 7.7℃
기상청 제공

의정부시 배드민턴협회 사고단체 되나?

의정부시체육회 "투표 자격 없는 이사들 투표권 행사 등…선거관련 절차 4차례 위반"
당선자 B씨, "불법으로 선거 하지 않았다. 인준하지 않는 것은 체육회의 월권"

7월 15일 스포츠 공정위원회 결과에 이목집중

URL복사

의정부시 배드민턴협회(이하 협회)가 의정부시체육회의 관리를 받는 단체에 이름을 올릴 기로에 놓였다.

 

의정부시체육회는 공석중인 배드민턴협회장 선출과 관련한 잡음이 지속적으로 발생하자  스포츠 공정위원회를 개최해 시시비비를 가릴것으로 알려졌다.

 

협회는 의정부시체육회장 출마를 목적으로 협회의 전임 회장이 지난해 11월 회장직을 사퇴하자 부회장인 A씨를 회장직무대행으로 임명했다.


이후, 협회는 선거 일정을 공고하고 후보등록을 마친 후 B씨를 단독후보로 해 올해 1월 3일 각 클럽 회장들인 대의원과 이사들이 참석해 선거를 치렀으나 득표수 미달로 부결됐다.

 

또다시 1월 22일 재투표를 통해 B씨가 당선됐지만 ‘투표권이 없는 이사들이 투표에 참여‘ 이유로 선거가 무효 처리됐다.

 

의정부시체육회 관계자는 "배드민턴협회장 선거의 투표권은 각 클럽 회장들인 대의원만이 가지며, 이사들이 참여한 투표는 무효"로 밝히며 "배드민턴협회에 이러한 사실을 통보하고 재투표 할 것을 요청했다"고 말했다.

 

이에 배드민턴협회는 지난 1월 29일 대의원들만을 대상으로 투표를 진행해 단독후보인 B씨가 만장일치로 당선됐다. 하지만 이번엔 절차에서 문제가 생겼다.

 

배드민턴협회가 회장 선출을 위해 필요한 선거관리위원회구성, 선거공고, 후보자등록 등을 거치지 않고 투표를 진행했다가 또 다시 무효처리 된 것이다.

 

계속해서 회장선출 과정에 문제가 생기자 배드민턴협회는 의정부시체육회에 공문을 보내 선거관리위원회구성 등 절차상의 문제에 대해 질의하고 이에 대한 답변을 받아 5월 12일 선거를 치를 예정이었다.

 

하지만 의정부시체육회는 질의서에 기재된 내용 중 일부가 사실과 다르다는 민원이 접수돼 이를 확인하고 5월 8일 선거 중단을 요청했다.

 

배드민턴협회가 보낸 질의서에는 '회장직무대행이 이미 사임했고 이사회 역시 이미 해산된 상태이니 선거관리위원장은 누가 임명해야 하나?'와 '선거관리위원장을 전임 회장으로 임명해도 되는지?' 그리고 '이사회의 해산으로 선거관리 규정을 개정할 수 없는데 개정할 수 없다면 체육회 규정을 적용해 진행해도 되는지' 등 6개 항목의 질의 내용이 포함됐다.

 

이에 체육회는 해당 질의 내용에 대해 답변서를 보내고 규정을 준수해 향후 절차를 진행해달라고 당부했고, 의정부시체육회는 회장직무대행이 사임한 사실이 없으며, 이사회 또한 임기가 2020년까지인 것을 확인하고 배드민턴협회에 선거 중단을 요청했다.

 

그러나 배드민턴협회는 '회장직무대행이 부회장들이 참여하는 SNS에 사퇴한다는 내용의 글을 남겼다'며 이를 의정부시체육회에 제출했고, 체육회는 이를 경기도체육회에 사퇴로 보는 것이 맞는지 질의했다.

 

경기도체육회는 '사퇴서를 제출하지 않았음으로 관련법에 따라 회장직무대행이 사퇴했다고 볼 수 없다'는 답변을 해온 것으로 알려졌다.

 

 수 차례 당선과 무효를 거듭한 B씨는 "불법으로 진행한 내용은 없다. 당선된 회장을 인준하지 않고 무효처리 하는 것은 체육회의 월권이다"라며, "대의원의 결정을 인정하지 않으면 무엇을 인정할 것인지, 다른 종목에도 과연 이러한 경우가 있는지 궁금하다"고 말했다.

 

의정부시체육회 관계자는 "지난 6개월간 지속적으로 규정에 맞게 절차에 따라 회장 선출을 요청했지만 계속해서 문제가 제기되고 있다"면서 "지금이라도 선거절차에 문제가 없다면 인준하지 않을 이유가 없다"고 말했다.

 

회장선출에 관한 잡음이 계속되고 있는 의정부시 배드민턴협회에 대해 의정부시체육회는 오는 15일 스포츠 공정위원회를 개최하고 협회에 대한 향후 처리 방안을 논의할 예정으로, 만약 관리단체로 결정 될 경우 협회 운영에 많은 제약이 따를 것으로 보인다.

 

  



Today

더보기

경제

더보기
부산관광공사, 위기 여행업계에 공유사무실 지원
부산광역시와 부산관광공사는 영도구, 부산진구, 북구, 수영구와 함께 코로나19 장기화로 경영난을 겪고 있는 지역 여행사를 대상으로 공유사무실 운영을 시작한다. 부산관광협회가 신청을 받은 이번 공유사무실 운영에 권역별로 ▲영도구 '부산관광기업지원센터' ▲수영구 '수영구생활문화센터' ▲부산진구 '전포메트로 청춘드림센터' ▲북구 '북구문화관광축제조직위원회' 4곳에 총 30개의 업체가 신청했다. 신청한 모든 업체에 대해 사업장 주소지 변경등록과 해당 시설을 6개월 동안 무상 사용할 수 있도록 해 업계의 가장 큰 애로사항인 임차료 부담을 덜어줄 계획이다. 또한 부산관광공사는 부산관광기업지원센터에서 운영 중인 '부산관광119 위기대응센터'를 통해 전문가의 컨설팅과 디지털 역량 강화 교육 등 위기 상황에 놓인 여행사들을 집중적으로 지원할 계획이다. 정희준 부산관광공사 사장은 "부산시, 부산관광협회와 함께 공유사무실 운영을 통해 여행업계에 직접적이고 실질적인 도움을 제공할 계획"이라며 "앞으로도 관광업계의 고충을 적극적으로 수용해 코로나19 위기 극복을 위해 다 함께 노력할 것"이라고 전했다. 지난 6일 공유사무실 입주기업 오리엔테이션 개최 후 부산관광공사 및 해당 구청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