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12.05 (월)

  • 맑음동두천 -0.7℃
  • 맑음강릉 4.9℃
  • 맑음서울 0.0℃
  • 맑음대전 0.1℃
  • 맑음대구 3.8℃
  • 맑음울산 3.6℃
  • 맑음광주 2.1℃
  • 맑음부산 5.2℃
  • 맑음고창 1.0℃
  • 구름조금제주 6.1℃
  • 맑음강화 -1.7℃
  • 맑음보은 0.6℃
  • 맑음금산 0.4℃
  • 맑음강진군 2.8℃
  • 맑음경주시 3.4℃
  • 맑음거제 5.5℃
기상청 제공

정치

고준호 도의원 후보, 선거운동 대신 교통안전 봉사 활동

인구증가로 사고가 급증한 파주 운정신도시 통학로 안전교통 봉사 펼쳐

 

고준호 국민의힘 경기도의원 후보가 통행량이 많고 사고가 빈번한 벧엘교회 사거리 횡단보도에서 안전교통 봉사 활동을 지속적으로 펼치고 있다.

 

지산초등학교에 등교하는 아이들을 위해 깃발 들고 녹색어머니회 교통봉사 활동을 시작으로 선거운동 이후로 하루도 빠짐없이 현재까지 이어가고 있어 지역 학부모들의 호평을 받고 있다.

 

고준호 후보는 별하람마을 입주로 인한 차량 통행량이 급격히 늘었고 신호만 보고 우회전 하는 차량과 횡단보도 신보만 보고 길을 건너는 아이들이 많아 선거운동 중 위험을 감지하고 교통봉사를 시작하게 되었다고 한다. 

 

4년전 이 위치에서 우회전하는 중장비와 길을 건너는 시민이 추돌하는 교통사고를 목격한 바도 있어 아이들의 안전한 통학로가 조성될 때까지 교통봉사를 지속적으로 이어 나가겠다고 말했다.

 

이 밖에도 고후보는 “녹색어머니회 봉사활동은 강요는 없지만 통상적으로 자녀를 둔 학부모들은 1년에 1회 이상 의무적으로 해야하는 상황이나 여러 학부모님들이 녹색어머니 봉사활동에 어려움이 있다”고 밝히며 직장인처럼 활동이 불가능한 학부모를 위한 대안 방안이 필요하다고 말했다

 

고 후보는 방안으로 녹색어머니회 봉사 활동이 어려운 학부모들은 지역내 맘카페등을  통해 비용을 지불하고 대신 교통봉사 활동을 서 주는 아르바이트도 있다면서 봉사활동이 어려운 학부모들을 위해 선택적인 사회공헌 일자리로 만들겠다고 강조했다.

 

이밖에도 '아빠 정치인' 고준호 후보는 김은혜 도지사 후보와 공통공약으로 ▲3040여성을 대상으로 가사도우미와 종일보육 등을 제공하는 '육아 해방타운' 설립 ▲등하굣길 교통지도 지원 ▲24시간 어린이병원과 어린이전문병원 추가 설립 ▲일반가정 아동에게 아침 간편식 지원 ▲무료 성장판 검사와 우리가족 전담 영양사 지원의 내용을 담은 공약을 발표했다.

기자정보

프로필 사진
현대곤

사실의 기록이 모이면 역사가 됩니다



Today

더보기

경제

더보기
최영희 의원, 개인정보 보호법 일부개정법률안 대표발의
최영희 의원(국민의힘, 비례대표)은 지난 2일, 사자(死者)의 인격적 이익을 존중하고 개인정보 보호 범위를 확대하는 것을 골자로 하는 「개인정보 보호법 일부개정법률안」을 대표 발의했다. 현행법은 개인정보 보호 대상을 ‘살아있는 개인’으로 한정하고 있다. 모든 국민은 사적 영역의 평온과 비밀을 요구할 수 있는 권리를 가지고 있고, 개인의 인격적 이익을 보호할 필요성은 사망으로 없어진다고 볼 수 없음에도 여전히 사각지대가 발생하고 있는 것이다. 사자의 개인정보 보호 사각지대 존재로 인한 부작용은 이번 이태원 참사 희생자 명단 공개로 여실히 드러났다. 유족의 동의없이 일방적으로 공개되어버린 희생자 명단은 헌법에 보장된 개인의 권리인 사생활의 비밀과 자유를 침해했다는 논란을 빚었다. 그뿐 아니라 명단 삭제를 원할 시에도 회원가입을 통해 삭제 요청을 해야 하는 등 가족을 잃은 절망에 시름 하는 유가족들에 대한 2차 가해가 아니냐는 비난에 직면했다. 이에 개인정보 보호법의 근간을 바꾸지 않는 범위에서 일정 기간 내 사망한 사람의 정보도 개인정보 보호법의 적용을 받도록 하고, 개인정보처리자가 사자의 개인정보를 처리하기 위해서는 유족 또는 법정대리인의 동의를 받도록 하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