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12.05 (월)

  • 맑음동두천 -0.7℃
  • 맑음강릉 4.9℃
  • 맑음서울 0.0℃
  • 맑음대전 0.1℃
  • 맑음대구 3.8℃
  • 맑음울산 3.6℃
  • 맑음광주 2.1℃
  • 맑음부산 5.2℃
  • 맑음고창 1.0℃
  • 구름조금제주 6.1℃
  • 맑음강화 -1.7℃
  • 맑음보은 0.6℃
  • 맑음금산 0.4℃
  • 맑음강진군 2.8℃
  • 맑음경주시 3.4℃
  • 맑음거제 5.5℃
기상청 제공

정치

김은혜·김동근 후보, 민락에서 합동 유세

김은혜 후보 “나라 위해 희생해 온 의정부를 위한 보상 필요”
대중교통망 확충, 소상공인 지원, 아이 키우기 좋은 환경 조성 약속


김동근 후보 “경기도 선거에서 의정부가 중심이 됐다”
김은혜 후보와 함께 의정부 교통, 일자리, 주거환경 개선하겠다는 의지 밝혀

 

국민의힘 김은혜 경기도지사 후보(이하 후보)는 의정부 민락지구 로데오거리를 방문해 김동근 의정부시장 후보(이하 후보)와 합동유세를 진행했다. 합동 유세에는 국민의힘 의정부 도·시의원 후보자들과 이형섭·구구회·임호석 총괄선거대책위원장 등이 총출동해 700여명의 시민들과 함께 민락 로데오거리를 뜨겁게 달궜다.

 

김은혜 후보는 “의정부는 군사보호구역, 개발제한구역, 수도권과밀억제권역 등 각종 규제들을 받아 왔다. 의정부는 나라를 위해 헌신해 온 도시다. 보상은 직접적이어야 하고 가급적 빨리 진행되어야 한다”라며 “의정부 시민들의 관심사인 대중교통 확충과 24시간 어린이 병원 설립 등을 반드시 추진하겠다. 꿈이 현실이 되고 공약이 정책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라는 강한 의지를 밝혔다.

 

김동근 후보는 “이번 경기도지사 선거에서 의정부가 중심이 됐다. 짧은 기간 동안 김은혜 후보가 의정부를 네 번이나 방문했다. 또한, 최근에는 의정부를 경기북부 경제중심도시로 발전시키겠다는 경제청사진도 발표했다. 윤석열 대통령, 김은혜 경기도지사 후보와 함께 의정부를 확실하게 변화시키겠다”라고 포부를 밝혔다.

 

한편, 이날 김은혜 후보와 김동근 후보와의 합동유세에서는 국민의힘 의정부 도·시의원 후보자들이 ‘반도체 대기업 의정부 유치 추진’이 적힌 피켓을 들며 첨단대기업 의정부 유치에 대한 강한 열망을 표현했다.

기자정보

프로필 사진
현대곤

사실의 기록이 모이면 역사가 됩니다



Today

더보기

경제

더보기
최영희 의원, 개인정보 보호법 일부개정법률안 대표발의
최영희 의원(국민의힘, 비례대표)은 지난 2일, 사자(死者)의 인격적 이익을 존중하고 개인정보 보호 범위를 확대하는 것을 골자로 하는 「개인정보 보호법 일부개정법률안」을 대표 발의했다. 현행법은 개인정보 보호 대상을 ‘살아있는 개인’으로 한정하고 있다. 모든 국민은 사적 영역의 평온과 비밀을 요구할 수 있는 권리를 가지고 있고, 개인의 인격적 이익을 보호할 필요성은 사망으로 없어진다고 볼 수 없음에도 여전히 사각지대가 발생하고 있는 것이다. 사자의 개인정보 보호 사각지대 존재로 인한 부작용은 이번 이태원 참사 희생자 명단 공개로 여실히 드러났다. 유족의 동의없이 일방적으로 공개되어버린 희생자 명단은 헌법에 보장된 개인의 권리인 사생활의 비밀과 자유를 침해했다는 논란을 빚었다. 그뿐 아니라 명단 삭제를 원할 시에도 회원가입을 통해 삭제 요청을 해야 하는 등 가족을 잃은 절망에 시름 하는 유가족들에 대한 2차 가해가 아니냐는 비난에 직면했다. 이에 개인정보 보호법의 근간을 바꾸지 않는 범위에서 일정 기간 내 사망한 사람의 정보도 개인정보 보호법의 적용을 받도록 하고, 개인정보처리자가 사자의 개인정보를 처리하기 위해서는 유족 또는 법정대리인의 동의를 받도록 하여